customer

전력뉴스
원자력에너지학원/전력에너지학원
제목 美웨스팅하우스 사장단, 한전·한수원과 원전 수출 협력 논의한다
작성자 원자력에너지학원
작성일자 2022-06-08
한국일보
美웨스팅하우스 사장단, 한전·한수원과 원전 수출 협력 논의한다.
입력


8일 한국 찾아 1박 2일 일정
한국전력, 한국수력원자력 등 전력 공기업과 회담
                                       사진은 신한울 1·2호기.한국수력원자력 제공세계적인 원자력 발전 기술력을 보유한 미국 웨스팅하우스의 사장단이 한국을 찾아 국내 전력 공기업과 원전 수출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7일 업계에 따르면 미국 웨스팅하우스 사장단은 8일 한국을 찾아 1박 2일 일정으로 한국전력, 한국수력원자력, 한전KPS 등 전력 공기업과 비공개 회담을 잇따라 가질 예정이다.

웨스팅하우스 사장단의 이번 방한은 한국과 미국의 원전 수출 협력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추진된 것으로 알려졌다.

패트릭 프래그먼 웨스팅하우스 사장 겸 최고경영자(CEO)와 개빈 류 아시아 지역 사장, 김정은 한국지사장 등은 8일에는 한전과 한전KPS, 9일에는 한수원 실무 관계자들과 각각 만날 계획이다.

업계에서는 웨스팅하우스와 국내 기업들과 만남이 해외 원전 수주전의 협력 토대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웨스팅하우스는 전 세계에서 절반이 넘는 원자력 발전소에 원자로와 엔지니어링 원천 기술을 제공한 기업이다. 국내 첫 상업용 원전인 고리1호기도 웨스팅하우스의 기술을 전수받아 지었다.




다운로드수 0